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2019.09 플랜
    일기장/월별 플랜 2019. 9. 9. 11:04


    9월 첫주 휴가로 - 조금은 늦게 작성하는 9월 플랜


    이미 9월의 1/3이 지나버렸지만 남은 9월에 대한 플랜을 세워본다. 


    올해 계획을 세울때 9월까지가 굵직굵직한 계획이 다 잡혀 있었다.


    걔중에 9월 가족여행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고 볼 수 있는데, 


    여기까지 큰 차질없이 이끌어 온것에 대한 뿌듯함과 성취감을 동시에 느끼게 된다. 


    생각보다 큰 지출없이 여행을 마칠 수 있었고, 급여 + 알바비로 여행경비에 대한 충당은 생각보다


    수월하게 막을 수 있을 거라 생각된다. 


    다만 걱정인것은 낮은 전세 셋팅으로 인한 앞으로의 우리가 부담해야할 금액의 증가분에 대한 걱정


    근로생활을 그만둠으로써 와이프의 카카오신용대출 연장 불투명에 대한 걱정 두가지가 남았다. 


    이 또한 차근차근 해결해 나가기로 하고, 좋은 기운으로 시작한 9월 

    9.2 ~ 9.6 휴가 

    9, 10, 11 3일만 출근하면 또 추석연휴다. 


    앞으로 이런 연휴가 또 있을까 싶다만은 오랜만에 제대로 쉼으로써 리프레시 되었다.


    다시 또 전열을 가다듬고 한걸음 한걸음 전진- 


    1. 가족여행 

    2. 추석

    3. 의고 모임 ( 9/21 태풍 링링으로 인한 연기 )

    4. 새벽기상 5:30 유지

    5. 목디스크 관리 및 치료

    6. 주 2권 독서

    7. 장모님 대출 상환 100%  

    8. 국내몰 관리자 페이지 개발 시작 


    디스크에 대해 아무리 고민해 봐도 뾰족한 방법은 없다. 


    잘 관리하고 잘 사용해서 최대한 오래 사용하는것 밖에


    지하철 출퇴근의 압박으로 인해 최근상태가 안좋아 지긴했지만 이 또한 극복하던가 적응하던가


    정말로 최악으로 정 안된다면 재택근무로 전환해서 활로를 뚫어 보자 . 


    너무 우울해 하지 말고 억울해 하지 말고 내가 잘못 관리한 책임이라 생각하고 


    긍정적으로 극복해 봅시다-

    '일기장 > 월별 플랜'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9.09 플랜  (0) 2019.09.09
    2019.08 플랜  (0) 2019.08.04
    2019.07 플랜  (0) 2019.07.01
    2019.06 플랜복기  (0) 2019.06.30
    2019.05 플랜복기  (0) 2019.06.03
    2019.06 플랜  (0) 2019.06.01
    2019.05 플랜  (0) 2019.05.01
    2019.04월 플랜 복기  (0) 2019.04.30
    2019.04월 계획  (0) 2019.04.01
    2019.03월 플랜 복기  (0) 2019.03.30
    2019.03 플랜  (0) 2019.03.04

    댓글 0

COPYRIGHT 2010 EpoNg. ALL RIGHTS RESERVED.